'위험한 초대'(?)를 받았습니다.

살찌는 소리가 들리는 위험한 초대~!

 

파스타 전문점이 아닌데

알리오올리오 파스타와 샐러드,

그리고 르브레드랩 딸기 오믈렛....ㅎ

 

 

누군가의 초대를 받는다는 것은

기쁘고 행복한 일인데,

정성스런 음식을 준비하고

기다리고 있었네요.

 

알리오올리오 파스타입니다.

 

 

그리고 누가 봐도 싱싱하고 상큼한

샐러드...

 

지난번 파스타 전문점에 가보니

샐러드도 서비스가 아닌 판매용(??)이더라구요.

(16,000원 이던가 했는데...허걱..)

 

 

그리고 정성스레 담근 수제 피클...

 

브로콜리가 정말로 아삭아삭하고 상큼하더라구요.

 

 

 

물론 집에서 만든 수제 오믈렛은 아니지만,

르브레드랩 매장서 만든 수제 오믈렛까지...

 

 

 

생딸기를 반쪽씩 얹은

르브레드랩 딸기 오믈렛은

최고 인기라네요.

 

 

그런데 맛 보면 정말 그러겠더라구요.

(각자 취향의 차이는 있겠지만요..ㅎ)

 

 

그리고 짭쪼름한 치즈가 들어간 빵...

 

 

이밖에도 두가지 파스타를 더 맛보았지만,

이름도 성도 모르고(?ㅎ)

사진 찍는것도 깜빡...

 

그런데 이런 점심 초대 위험하겠죠?

 

정성스런 초대에 당연히

'배부름' 으로 보답했답니다...ㅋㅋ

 

 

 

 

 

 

Posted by 근자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