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심, 저녁을 부실하게 먹었더니

야식 고플 시간이 다가왔습니다.

 

지금 가장 먹고 싶은 것이 있다면

피자도, 치킨도, 족발도 아닌

"김밥"

정성스럽게 직접 싼 김밥이 제일 먹고 싶네요.

 

 

 

깻잎이 들어간 일반 야채김밥...

 

 

치즈김밥...

 

 

참치김밥...

 

한국인은 역쉬, 김치.

김치김밥...

 

정성스레 싼 김밥이 맛있어요..

그것도 내가 싼 김밥 말고

남이 싼 김밥....

 

 

어.....하다가 이제 시간은 지나가고

깁밥도, 치킨도, 피자도, 족발도

다 물건너 갔습니다...ㅠㅠ

 

이웃님들,

야식으로 지금 무얼 드시나요??ㅎ

 

 

 

Posted by 근자필성
TAG ,